EY, EY로 브랜드명 변경

  • Share

2013년 7월 1일, 서울 글로벌 회계•컨설팅 법인 EY 한영(대표이사 권승화)은 7월 1일부터 새 글로벌 회장겸 CEO에 美 재무부 출신 마크 와인버거가 취임하는 동시에 전 세계 EY의 브랜드명을 EY로 변경한다고 밝혔다. 브랜드 변경과 더불어 세련되게 바뀐 CI도 새롭게 선보였다.

이번에 취임한 와인버거 회장은 미국 부시(George W. Bush) 행정부에서 재무부 고위관료를 지냈으며 클린턴 대통령의 사회보장자문위원회 위원으로도 활약하는 등 EY 안팎에서 괄목할만한 리더십으로 주목을 받아왔다.

와인버거 회장은 2011년 1월 글로벌 회장 겸 CEO로 선출된 이후 1년 6개월간 전 세계 조직을 파악하고 업무 인수인계 기간을 거친 뒤 7월 1일 공식 취임했다. 2001년부터 EY를 이끌어 온 제임스 털리 회장은 2013년 6월 말로 임기를 마쳤다.

한편 EY는 신임 글로벌 회장의 취임과 함께 비전2020을 선포하고 글로벌 조직의 새로운 목표로 “Building a better working world”를 제시했다.

와인버거 회장은 ‘전 세계 EY의 모든 임직원들은 고객과 사회, 모든 임직원 가족을 위한 더 나은 세상을 만드는 데 일조할 것’이라며, ‘우리가 제공하는 감사, 세무, 재무자문, 경영자문 등의 모든 전문서비스가 더 나은 세상을 만들고자 하는 목적에 부합하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Building a better working world는 더 잘 작동하는, 더 나은 사회를 만든다는 의미는 물론, 임직원들에게 더 나은 일터를 제공한다는 의미를 함께 가지고 있다고 EY는 설명했다.

한편 EY의 제휴법인(member firm)인 한영회계법인은 이번 브랜드 변경으로 ‘EY한영’이라는 통합 브랜드를 사용할 것이라고 밝혔다.

EY한영 권승화 대표이사는 “국내시장에서 기존의 EY 브랜드가 실제 회사가 가진 역량에 비해 저평가 되었던 것이 사실”이라며, “이번 브랜드 변경으로 국내시장에서 브랜드 인지도를 높이고, 우리가 가진 역량에 걸맞은 위치로 한 단계 더 도약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EY는 새로운 글로벌 회장 체제에서 2020년까지 글로벌 매출을 현재의 약 2배인 500억 달러 수준으로 끌어올릴 계획이다.

  

#       #       #

EY는…
EY는 회계감사, 세무, 재무자문, 경영자문 서비스의 글로벌 리더입니다. EY한영(대표이사 권승화)은 EY의 국내 유일 회원법인으로서 약 1,300명의 전문가들이 강력한 글로벌 네트워크를 통해 축적된 풍부한 지식과 경험을 공유하며, 공동의 가치관과 품질에 대한 확고한 의지를 바탕으로 뛰어난 역량을 발휘하고 있습니다. 법인에 대한 보다 자세한 내용은 공식 홈페이지(www.ey.com/kr)를 통해 확인할 수 있습니다. 


*본 자료는 언론 매체 배포를 위한 보도자료로서 해당 자료에 대한 지적재산권은 EY한영에 있음을 밝힙니다. 본 자료에 대한 영리적 사용을 금하며, 자료의 인용 보도시 반드시 출처를 표기하여 주실 것을 당부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