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분 소요 2021년 06월 10일
photo of Jung Jin Seo

2021 EY 세계 최우수 기업가상 수상자, 서정진 셀트리온그룹 명예회장

작성 EY Global

Multidisciplinary professional services organization

2 분 소요 2021년 06월 10일
관련 토픽 기업가 정신

서정진 명예회장은 2003년 바이오 제약 회사를 설립하기 이전에는 과학이나 의료 분야 관련 지식이 거의 없었습니다.

명예회장은 2003년 바이오 제약 회사를 설립하기 이전에는 과학이나 의료 분야 관련 지식이 거의 없었습니다. 서 명예회장은 대학에서 산업공학을 전공하고 자동차 업체에서 근무했지만 IMF 사태로 실직했습니다. 새로운 사업 기회를 모색하던 서 회장은 유력 과학자가 의학의 미래에 대해 이야기하는 것을 듣고 동료들과 함께 바이오 제약회사를 설립했습니다. 현재 셀트리온은 암과 자가면역 질환 치료제, 코로나19 치료제를 생산하고 있는 수십억 달러 규모의 바이오 제약회사로 성장했습니다.

초창기 셀트리온은 다른 제약회사의 의약품을 대신 생산했지만, 서 명예회장은 더 크게 사업을 확장하겠다는 꿈을 가지고 있었습니다. 서 명예회장은 암과 같은 질병을 치료하는 이미 승인된 약품의 복제약인 바이오 시밀러 분야의 가능성을 발견했습니다. 그래서 그는 돈을 빌려 전 세계를 누비며 글로벌 과학자들을 인터뷰하고 이 개념을 연구했습니다. 이후 서 회장은 자신의 팀을 이끌고 사람의 몸이 외부 감염을 싸우기 위해 만들어내는 자연 항체를 모방한 독창적인 단일항체 치료법을 적용한 바이오 시밀러 개발을 지휘했습니다.

셀트리온은 경쟁사를 충격에 빠트렸으며, 회사는 크론병, 관절염 등 자가면역 질환을 치료할 수 있는 세계 최초의 바이오 시밀러 단일항체 치료제 램시마를 출시했습니다. 램시마의 성공에 이어 한국, 유럽, 미국에서 유방암과 림프종 치료제를 출시했습니다.  서정진 명예회장은 셀트리온의 치료제가 전 세계의 수많은 환자들에게 가격 부담을 줄인 대안을 제공한다고 믿고 있습니다.

저에게 기업가 정신이란 공동의 비전을 향해 사람들을 하나로 모으고, 도전을 기회로 받아들이며, 공공의 이익에 이바지하기 위해 자신을 헌신하는 것입니다.
서정진
대한민국, 셀트리온그룹 명예회장

물론 모든 프로젝트가 성공한 것은 아닙니다. 사업 초기에 서정진 명예회장은 HIV 백신의 계약 제조 시설에 집중적으로 투자했지만, 해당 백신 임상시험이 실패로 돌아가자 모든 것을 잃을 위험에 직면했습니다. 다행히 빠른 상황판단으로 타사 의약품 제조를 위한 시설 투자로 전환해 셀트리온은 생존할 수 있었습니다. 그 이후 서정진 명예회장은 “실패의 공포를 극복하고 위기를 기회로 바꾸는 능력”이 회사 문화의 일부라는 점을 강조해 왔습니다. 

서정진 명예회장은 바이오 산업이 위기의 시기에 국가의 이익을 위해 기여할 의무가 있다고 생각합니다. 셀트리온은 2021년 2월 국내에서 사용 승인을 받은 코로나19 항체 치료제 개발을 주도하고 있습니다. 팬데믹 종식에 최선을 다하고 있는 서 명예회장은 대한민국 국민에게 생산비 수준의 경제적인 가격으로 치료제를 제공하고자 자신의 역할을 다하고 있습니다.

EY 7 drivers of growth graphic

멈출 줄 모르는 기업가들이 우리의 미래를 재구성하고 있습니다

EY 세계 최우수 기업가상(EY World Entrepreneur Of The Year™)과 EY 세계 최우수 기업가상에 참가한 기업가들의 영감을 불러일으키는 이야기와 야심에 찬 비전을 살펴보십시오.

영상 시청하기

요약

2021 EY 세계 최우수 기업가상(EY World Entrepreneur Of The Year™)은 서정진 셀트리온그룹 명예회장이 수상했습니다. 그는 자가면역 질환 치료제 램시마 등 획기적인 바이오 시밀러를 개발해 셀트리온을 수십억 달러 규모의 바이오 제약회사로 성장시켰습니다.

글 정보

작성 EY Global

Multidisciplinary professional services organization